갤러리 팔레 드 서울의 새로운 전시, 세미나, 프로그램 등의 소식이 담긴 뉴스레터를 이메일로 받아보실 수 있습니다.

© 2019 Palais de Seoul . 서울특별시 종로구 통의동 6 이룸빌딩 Tel:02.730.7707 Fax:02.730.7703



    전시제목 : 신진작가 이선호 개인전 │ COGNITIVE DISSONANCE : 인지부조화

    전시일정 : 2019.12.17(화) – 12.22(일)

    전시장소 : 팔레드서울 B1


    COGNITIVE DISSONANCE

    나는 상식적인 사람이 되고 싶지 않았다. 어느 순간부터 나의 사고방식과 가치관은 전통, 상식, 그리고 이념의 영향을 받고 있었다. 나는 당연하게 생각하던 것에 대해 그것이 왜 당연한 지 질문을 던져보게 된다. 단순 지적 호기심 보다는 반항심에서 시작되었을 지도 모를 이 의문은 표준, 기준, 상식에 대해 다시 들여다 보게 이끈다. 그 결과 ‘인지적 부조화’를 경험하고, 기존에 내재된 고정관념의 한계를 넘어서 보이는 것들에 대해 이야기하고 싶었다. 이 전시는 그런 주류의 관점으로부터 벗어나려고 하는 작가의 세 개의 프로젝트들을 소개하는 전시이다

    Domestic Calculus

    The photographs of everyday, often overlooked, objects scrutinise what “reality” means. The scenes require a second, longer, look for they appear to be somewhat “wrong” and, thus, arouse suspicions. The resulting ambiguity attempts to analyze the relative values the subjects may possess apart from the classical conditioning value-laden views. Such relativism challenges justified belief and discloses that there may be more beyond the a priori truth.

    종종 간과되고 있는 일상적 사물들에 대한 사진들은 ‘실제’에 대한 통찰을 보여줄 수 있다. 이 장면들은 어딘가 다소 ‘잘못된’ 것으로 보여 의혹을 불러일으킴으로써 한 번 더, 이번엔 좀 더 오래 들여다보기를 요구한다. 그 결과로 생긴 모호성은 해당 사물의 본래의 용도를 벗어나, 즉 ‘고전적으로 조건화된’ 관점에서 벗어나 사물들이 갖고 있는 상대적 가치를 분석하도록 시도하게 한다. 그러한 상대주의는 통념에 도전하고, 선험적인 진리 (a priori truth) 이상의 의미의 가능성을 폭로한다.

    Homo Solitarius

    The presented appropriation of onomatopoeia overrides a very specific relationship moving image and sound traditionally have. Separately derived visual and audio feeds run counter to each other, disputing pre-conceived expectations. The juxtaposition of these narratives, individual in their points of origin yet parallel, provides a synesthetic translation and defeats the inseparable link between the two senses.

    제시된 작품에서 의성어의 전용은 영상 이미지와 소리 사이의 전통적인 관계를 뒤엎는다. 이 작품은 독립적으로 제작된 시각 이미지와 오디오 피드를 대응시켜 우리가 사전에 갖고 있던 예상을 깨뜨린다. 시각 이미지와 오디오 피드는 그 기원이 다름에도 불구하고 평행하기 때문에 공감각적인 해석을 제공함으로써 불가분해 보였던 전통적인 관계를 무너뜨린다.

    Inception of Desire

    The poetics of an everyday epiphany comes at a certain moment of the day, at a certain angle. It is then that the light and shadows cast by the man-made objects make an effort to fulfil an inner craving for ethereal beauty in vain.

    일상에서 돌연한 깨달음의 미학은 하루의 특정한 순간, 특정한 각도에서 나타난다. 인간이 만든 오브제들에 의해 드리워진 빛과 그림자들의 이미지는 욕망을 실현하고자 하는 노력은 헛되었다는 사실을 깨닫게 해준다.



    작가약력

    Sunho “Claire” Lee

    b. Seoul, Korea, 1993

    Based in London, NYC and Seoul

    Education

    2021 MA in Photography, Royal College of Art, London, UK

    2017 BFA in Photography and Imaging, Tisch School of the Arts, New York University New York, NY

    - Minor in Media, Culture, and Communication

    Solo Exhibitions

    2019 COGNITIVE DISSONANCE, Palais de Seoul, Seoul, Korea

    Group Exhibitions

    2019 International Center of Photography School, New York, NY

    2018 School of Visual Arts Gallery, New York, NY

    2017 Photoville, New York, NY

    2017 NYU TISCH Gulf + Western Gallery, New York, NY

    Publications/ Press

    2019 DOMESTIC CALCULUS BY CLAIRE SUNHO LEE, Lamono Magazine

    2019 ICP Portfolio Review: Homo Solitarius, MUSÉE Magazine

    2019 ‘Inception of Desire’ Everyday Objects by Claire Sunho Lee, Trednland.com

    2018 CLAIRE SUNHO LEE, INCEPTION OF DESIRE, Lamono Magazine

    2018 Brands and Consumerism Inception by Claire Sunho Lee, Fubiz.net

    2018 Photographer Spotlight (Editor’s Pick), Booooooom Art

    2017 Photography Challenged in Tisch Senior Thesis Show, Washington Square News

    2017 ISO Magazine Spring 2017 Issue

    Grants and Awards

    2018 PDN Exposure Photography Award

    2018 International Center of Photography Director’s Fellowship

    2016 Px3 Honorable Mention

    2016 Photographer’s Forum, College Finalist

    Art Fairs

    2018 New York Art Book Fair

    Residencies

    2018 School of Visual Arts Residency—Photo and Video, New York, NY

    Panels/Lectures

    2017 <FUTURE BOOT CAMP>, Avenues the World School, New York, NY